Park heesung

한때는 만화가를 꿈꿨고, 지금은 개발자로 살아가고 있으며, 언제가 될지 모를 창작자를 꿈꾸고, 좋은 남편이자 자상한 아빠가 되기를 바라며

Facebook Page

Contact me!

다수의 SNS 채널이 있습니다.

다만, 페이스북을 제외하고는 사용률이 높지 않습니다.

SNS보기